법원 “BBQ, bhc에 205억 배상하라…비밀침해 없고 계약파기는 부당해”

bhc가 BBQ와의 3건의 손해배상소송 항소심(서울고등법원)에서 모두 승소했다. 그동안 BBQ 측은 bhc가 영업비밀을 침해했다고 주장했다. 이후 두 회사간의 상품용역계약과 물류용역계약을 파기되자 bhc는 부당하고 주장해왔다. 이를 모두 병합해 살펴본 법원은 모든 사안에 대해 bhc의 손을 들어줬다.이날 서울고등법원 민사4부(부장판사 이광만)는 BBQ가 일방적으로 bhc와의 상품공급계약과 물류공급계약을 해지한 것이 부당한 계약파기라고 하면서 BBQ에게 손해배상책임을 인정했다.BBQ는 그동안 계약해지통보 이후에 계약 해지 사유를 계속

from 비즈니스플러스 – 전체기사 ift.tt/FT1L76X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